당신이 생각하는 교육이란?

이기백
2018-05-07

<대화모임 정보>

대화 주제 : 당신이 생각하는 교육이란?

대장 이름 : 이기백 



<대화 내용 기록>

안녕하십니까?

저는 이번 정상회담에서 ‘당신이 생각하는 교육’이란 주제로

다양한 사회 구성원들(청소년, 대학생, 학부모, 교사 등)과

회담을 진행 하고자 했던 대전 토박이 청년 이기백이라고 합니다. (사회적경제 분야 종사 / 만 30년산 이여요)


그러나 부득이하게 회담이 거듭 불발 되었고

결국, 다른 형태의 결과물(결과물이 아닌 새로운 회담을 여는)을 업데이트 하게 되었습니다.


대화를 주관하는 장으로서 주제에 대한 의견을 정립하지 못한 채 + 다양한 구성원들의 참여를 이끌어내지 못한 채

단순 일정에 맞춘 ‘형식적 진행’은 피하고 싶었습니다.


그리하여 다른 방식의 회담을 진행해 보자고 마음 먹었고

[의견 업데이트 + 댓글 참여]를 이끌어 낸다면 하나의 회담이 될 수 있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제 회담은

★여러분의 댓글★로 이루어지는 회담 입니다.

부족한 글 읽어 주시고 짧은 의견 달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저 또한 회담을 진행 한다는 마음으로 적극 참여 하도록 하겠습니다.)


글 솜씨/재주 부족으로 짧은 글마저도 재미나게 작성하지 못했습니다.

부족하더라도 너그러운 마음으로 천천히 읽어 주세여~ ^^;


많은 스텝 분들, 대장님들께서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회담을 진행 해주셨을 텐데

정상적인 대화 진행을 못한 점 사과 드리며 지금부터 저의 회담을 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

여러분은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시간 동안 얼마나 많은 교육을 받아 오셨나요?


또한 오랜 시간/기간/세월(평생 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동안의 교육을 통해 스스로가 얼마나 성장 했다고 생각하십니까?


[교육은 OO이다.]

[교육은 ‘성장을 위한 과정’이다.]


저는 ‘교육’과 ‘성장’에 대해 이야기 하고자 합니다.

교육은 ‘성장을 위한 과정’ 이라고 생각 합니다.

(개인적으로 ‘교육을 통한 성장’에 있어 큰 아쉬움과 앞으로의 교육이 ‘성장’에 초점을 두고 이루어졌으면 하는 마음에 조금 억지스럽게 끼워 맞췄습니다.)


대한민국 국민의 대부분이 그렇듯

저 또한 대한민국에서 태어나 성인이 된 지금까지 수많은 시간 동안 다양한 교육을 받아왔습니다.

가정에서, 유치원에서, 학교에서, 학원에서, 회사에서 등등등…


지난 세월을 돌아보며

교육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 했을 때 (현재 나의 성장 정도를 기준으로) 저는 너무나 만족스럽지 못합니다. 

(이 글을 쓰면서도 몇 날 몇 일을 낑낑대고 있었으니..)


개인적인 욕심과 스스로가 노력하지 않은 점, 재능, 역량이 부족한 점 등 의

문제도 있었겠지만 아쉬움이 많이 남는 것은 저 뿐만이 아니라고 생각 합니다.


제가 생각하는 ‘교육’, ‘성장’에 대한 아쉬움은 다음과 같습니다.


# 성장이라 함은 지식, 기술 습득을 통한 성장과 인격적 성장이 있을 텐데 전자에 대한 성장만을 중시하는 사회 문화

# 성장에 있어 기본 조건은 ‘정서적 안정’ 이라고 생각 하는데 나의 어린 시절은 그렇지 못했던 것 같다. (부모님의 맞벌이, 잦은 이사 등으로 인한)

# 또한 나의 안정적이지 못한 정서를 알고 (마음을)만져주었던 ‘교육자’는 없었던 것 같다. (당연 한 건가? 너무 큰 걸 바랬던 것인가?)

# 어느 정도 성장 했는지에 대한 점검(지식/기술에 관한 단순 시험만 있었을 뿐)과 그에 따른 원인 분석(가정 환경으로 인한 정서 상태, 좋지 못한 습관 점검, 생각하는 힘의 정도 파악 등)을 위한 과정이 없었다. (그에 따른 조치는 말할 것도 없고)

# 다양한 교육자/피교육자 관계 중 가장 중요한 관계는 ‘부모와 아’라고 보며 둘 간의 ‘소통’ 만으로도 많은 성장을 이끌어 낼 수 있다고 보는데 그렇지 못한 아쉬움 (그렇게 될 수 밖에 없는 사회 현실)

# 가장 효율적인 교육 방법은 피교육자에게 깨달음을 주고 스스로 성장/발전 해 나갈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생각 하나 깨달음을 주었던 교육 방식과 과정 이 없었다.

# 스스로 성장 할 수 있는 최소한의 조건은 ‘건강과 체력’을 바탕으로 한 ‘책 읽는 습관 및 독서 방법 체득’ + ‘생각하는 힘 배양’이라고 보는데 이 둘을 적절한 시기에 형성해 내지 못한 아쉬움

# 뒤늦게 나마 사회생활 하며 성장의 중요성과 나의 부족함에 대해 스스로 깨달았음 에도 불구하고, 나를 위해 투자하고 집중하는 시간을 갖지 못한 아쉬움 + 후회 (현실 속 쳇바퀴에서 과감히 내린 것 까지는 좋았으나 또 다른 쳇바퀴에 올라 탐. 인생 길게 보고, 헝그리정신?을 발휘하여 부족함을 채우려 하지 않고 현실 속에서 허우적댐, 물에 뜨는 법도 제대로 배우지 않고 수영대회 나갔다가 주제 파악을 했으면 물에 뜨는 법 + 호흡법부터 배워야 했는데 자유형부터 하겠다고 깝쭉?댄 격)

# 제 아무리 한 없는 성장을 이룬다 한들 ‘정신적/육체적으로 건강’ 하지 못하다면 + 안전에 대한 기본적 기반이 마련되어 있지 않다면 한 순간에 모든 것을 잃고 무너지는 것인데(+주변인에게 피해), 이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하는 교육의 부재 (피해라는 표현이 조금 그렇기는 하지만.. 피해를 받고 난 후에야 뒤늦게 중요성을 깨달음 + 그리하여 주변인들에게 무한 잔소리 늘어놓는 중)

등등등…


이 외에도 ‘진로’, ‘평생교육’, ‘교육과 오늘날 사회 문제의 연관성’ 

하고 싶은 이야기들이 더욱 많이 있지만 일단 여기까지만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아쉬웠던 부분만을 너무 나열 한 것 같네요.

(지금까지 살아오며 성장에 대해 만족스러운 부분도 당연히 있고 많은 분들께 감사한 마음 또한 가지고 있습니다. 이는 앞으로 살아가며 감사의 마음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 공감되는 부분

# 성장을 위한 자신의 노하우

# 개인적인 의견과 교육 경험 이야기

# 최근 교육 동향

# 앞으로 바라는 교육 방향성

# 교육자(부모, 교사, 코치 등)로서 한마디

# 피교육자(초/중/고/대학생, 고시생, 취업준비생 등) 로서 한마디 등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 드리겠습니다.


뜬금없지만 한마디 외치고 마치겠습니다.

대~ 한민국~! (짝짝짝짝짝)

…풉ㅋㅋ


모두모두 즐거운 한 주 되세요~!


ps. 댓글 달아주실때 '성명'에는 

닉네임 또는 실명 / 직업 혹은 역할 (나이 혹은 연령) 과 같은 방식으로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ex1.) 자라나는새싹/중학생(15) 

ex2.) 홍길동/부모(40대)